홍역 확대로 인한 중고생 MMR 2차접종 추진 > 키스세븐 뉴스

본문 바로가기
  |     |     |     |   6  |  
오늘의 추천항해 | "오늘의 항해 가이드" 코너입니다.


읽|을|거|리

설문조사

키스세븐을 어떻게 알고 방문하셨나요?

방문자 통계

오늘
22
어제
86
최대
339
전체
126,455

 [안내] - 이 뉴스들은 정식 보도자료이며, 키스세븐 뉴스는 보도자료 뉴스입니다.

뉴스의 복사/공유에 대한 저작권 허용은 오른쪽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 뉴스공유 안내

 

홍역 확대로 인한 중고생 MMR 2차접종 추진

페이지 정보

작성일 작성일14-09-12 08:52 조회459회 댓글0건

본문

충남도, MMR 2차접종 미완료 중·고교생 대상 예방접종 사업 추진

대전--(뉴스와이어) 2014년 09월 12일 -- 충남도는 최근 동남아 지역을 중심으로 홍역 환자가 증가하는 등 확산 조짐을 보임에 따라 도내 중·고교생을 대상으로 홍역 예방접종 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도내 홍역 환자는 지난 2월 이후 14명으로,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영유아를 중심으로 해외유입 바이러스에 의해 산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홍역은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어린이가 환자와 접촉할 경우 95% 이상 감염되는 전염력이 매우 높은 질환으로, 홍역 예방을 위해서는 12~15개월(1차)과 만4~6세(2차) 등 2차례에 걸친 MMR 예방접종을 꼭 받아야한다. 

이에 도는 도내 중고교생 14만 1166명 중 홍역 2차접종 미완료자인 1758명을 대상으로, 도교육청과 협력해 관할 지역 보건소에서 학교별 접종일을 지정해 예방접종 사업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도는 홍역 유행 국가로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도민을 대상으로 MMR 백신을 2차까지 모두 접종했는지 여부를 확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도는 MMR 백신 2회 접종을 완료하지 않았거나 접종여부가 불확실한 경우는 출국 전 2회 접종을 마치거나 적어도 1회 접종할 것을 권고했다. 

또 해외여행 중에는 손 씻기 등 개인위생을 잘 지키고, 특히 발열 및 발진 환자와의 접촉에 주의하며, 귀국 후 발열 또는 발진이 발생할 경우 즉시 의료기관에 방문할 것을 당부했다. 

김재형 도 보건행정과장은 “도내 MMR 접종률은 98.8%로 홍역의 대규모 유행 가능성은 매우 희박하다”면서도 “면역력이 충분치 못한 사람들에서 소규모로 발생이 지속될 수 있으므로 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을 받고, 해외여행객의 경우 감염 예방에 각별히 신경 써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발열, 발진 환자 진료 시 해외여행력을 확인하고 홍역이 의심되면 즉시 관할보건소로 신고하고, 신속하게 격리치료 해 줄 것을 요청했다.
  • 언론 연락처
  • 충청남도청 
    보건행정과 
    정영림 
    041-635-430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키스세븐 - www.kiss7.krCopyright © 키스세븐 | www.kiss7.kr. All rights reserved.
키스세븐 - www.kiss7.kr  상단으로
키스세븐 - www.kiss7.kr

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자 등록 이용약관 제휴/광고 문의 이용 안내 공지사항

키스세븐은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저작권 보호정책을 준수합니다.
키스세븐은 정보공유와 소통을 목적을 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