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 본선작, 20~22일 무료 상영 > 키스세븐 뉴스

본문 바로가기
  |     |     |     |   5  |  
오늘의 추천항해 | "오늘의 항해 가이드" 코너입니다.


읽|을|거|리

설문조사

키스세븐을 어떻게 알고 방문하셨나요?

방문자 통계

오늘
87
어제
90
최대
339
전체
123,992

 [안내] - 이 뉴스들은 정식 보도자료이며, 키스세븐 뉴스는 보도자료 뉴스입니다.

뉴스의 복사/공유에 대한 저작권 허용은 오른쪽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 뉴스공유 안내

 

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 본선작, 20~22일 무료 상영

페이지 정보

작성일 작성일14-11-09 01:59 조회478회 댓글0건

본문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1월 07일 -- ‘존비는 무사히 살아서 학교에 돌아오지 못했지만. 학교는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 특별주제 치유부문에 본선 진출한 영화 '김존비 / 한상진, 한국애니메이션고등학교의 대사이다. 


14회를 맞이한 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은 청소년 미디어 페스티벌로, 20일(목)부터 22일(토)까지 3일 간 충무로 대한극장에서 열린다. 본선에 진출한 영상 30편(자유주제 15편, 특별주제 15편)은 11월 21일(금)부터 22일(토)까지 상영 및 GV를 통해 관객과 만나게 된다. 특히 올해는 청소년들에게 가슴 아픈 일이 많아 그들의 상처받은 마음을 어루만져 주기 위해 ‘상처, 치유, 회복’을 특별주제로 선정했다. 본선에 진출한 특별주제의 대표작들을 미리 살펴봤다. 

‘상처’를 다룬 <글라이더 / 이동규, 분진중학교>는 중학생들의 작품이다. 북한에 두고 온 아버지가 보고 싶은 탈북자 영희와 서울에 돈 벌러 간 부모님이 보고 싶은 동규의 이야기로 우리나라의 이산가족의 아픔과 분단된 현실을 글라이더에 담았다. 중학생이 만들었다고는 믿어지지 않을 만큼 안정된 화면 구성과 연기를 보여준다. 작은 소재 하나로 이야기를 끝까지 밀고 가는 힘도 느낄 수 있다. 

<케인(cane) / 김대윤, 경기예술고등학교>은 ‘치유’부문 애니메이션 작품이다. 말할 수 없는 여자와 볼 수 없는 남자를 통해 상대의 모자란 부분을 채워주고 이해함으로써 소통할 수 있음을 담았다. 동화적인 이야기를 특색 있는 애니메이션으로 탄생시켰다. 엔딩부분과 크레딧 부분의 ‘과잉’마저 사랑스러운, 마음이 참 고운 영화이다. 또한, 애니메이션의 특성을 잘 활용한 사실적인 감정 표현과 극 진행 과정 내내 긴장감을 유지하는 능력도 뛰어나다. 

<눈이 녹는다 / 여진희, 서울방송고등학교>는 ‘회복’부문으로 딸 주희가 엄마의 일상을 맴돌며 엄마를 이해하고 화해하게 되는 이야기다. 죽은 후에도 엄마에 대한 심리가 다변하고, 그 감정변화의 끝에 죽은 딸과 엄마가 밥상을 두고 서로 마주보는 엔딩장면이 인상적이다. 

미리 살펴본 작품들 외에도 총 30작의 청소년 영화들이 11월 21일(목)부터 22일(토)까지 충무로 대한극장에서 상영된다.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온라인 상영관(http://www.mediacontest.net/14th)에서는 출품작과 본선작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소개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는 청소년이 미디어로 세상과 소통하고 스스로 네트워크를 만드는 즐거움을 깨우칠 수 있도록 미디어교육, 미디어활동, 미디어중독예방, KYMF 대한민국청소년미디어대전 등을 운영하는 서울시 청소년 미디어 특화시설입니다.
  • 언론 연락처
  •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커뮤니케이션팀 홍보담당 김이현 
    070-7165-101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키스세븐 - www.kiss7.krCopyright © 키스세븐 | www.kiss7.kr. All rights reserved.
키스세븐 - www.kiss7.kr  상단으로
키스세븐 - www.kiss7.kr

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자 등록 이용약관 제휴/광고 문의 이용 안내 공지사항

키스세븐은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저작권 보호정책을 준수합니다.
키스세븐은 정보공유와 소통을 목적을 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