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녀 두번 살다" 영화화된다. - 최야성 감독 > 키스세븐 뉴스

본문 바로가기
  |     |     |     |   2  |  
오늘의 추천항해 | "오늘의 항해 가이드" 코너입니다.


읽|을|거|리

설문조사

키스세븐을 어떻게 알고 방문하셨나요?

방문자 통계

오늘
20
어제
83
최대
339
전체
129,021

 [안내] - 이 뉴스들은 정식 보도자료이며, 키스세븐 뉴스는 보도자료 뉴스입니다.

뉴스의 복사/공유에 대한 저작권 허용은 오른쪽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 뉴스공유 안내

 

"악녀 두번 살다" 영화화된다. - 최야성 감독

페이지 정보

작성일 작성일14-09-17 09:00 조회371회 댓글0건

본문

이슈메이커 최야성 감독, 베스트셀러 ‘악녀 두 번 살다’ 영화화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09월 16일 -- ‘최연소 영화감독’으로 유명하며 ‘영화이단아’, ‘문화게릴라’ 등의 닉네임을 가지고 있고 만 19세 때 부터 메가폰을 잡아온 전설적인 영화감독 최야성 감독이 추리문학대상을 수상했던 한국 추리소설 역사상 최고의 베스트셀러 ‘악녀 두 번 살다’를 영화화 한다. 

‘악녀 두 번 살다’는 추리문학의 대가 이상우 작가의 원작으로 추리 소설로는 이례적으로 62판 70만부 이상 팔린 역대 최고의 베스트셀러로 팜므파탈과 퍼즐식 추리의 원조격인 작품이다. 

현재 ‘악녀 두 번 살다’의 캐스팅을 진행중인 최야성 감독은 2012년 제19대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411총선에서 지금은 새누리당과 합친 자유선진당 국회의원 공천 심사위원으로 정치계까지 보폭을 넓혀 최근까지 언론에 정치 관련 시(詩)도 꾸준히 발표 했었다. 

파격적인 작품 성향의 최야성 감독은 ‘악녀 두 번 살다’로 2015년과 2016년 국제 영화제를 겨냥한다. 

최야성 감독은 1986년 영화계에 입문 후 1989년 까치로 알려진 조상구 주연의 ‘검은도시’로 최연소 영화감독으로 화려하게 데뷔, 수많은 화제를 뿌렸다. 그의 만19세 ‘최연소 영화감독’ 데뷔 기록은 현재까지도 무려 24년째 깨지지 않고 있는 전설적인 기록으로 이어지고 있다. 

이후 실험적이고 독창적인 영화들로 평가 받고 있는 ‘로켓트는 발사됐다’, ‘파파라치’ 등으로 주목 받았다. 또한 발명특허 3건을 발명한 발명가, 2집 힙합가수(MC야성), 작사가, 시나리오 작가, 시인을 겸하고 있는 전방위 멀티 예술가 최야성 감독은 ‘21세기 한국인상’을 수상하고 ‘미스 월드퀸 유니버시티 심사위원’, ‘국회의원 공천 심사위원’ 등 문화, 예술계에서 독보적인 이력의 인물이다. 

한편 늘 도전하고 또 도전하는 청년정신 자세를 견지한 삶의 행보로도 세인들이 주목하는 최야성 감독은 국내 항공법 1호 박사 故 최완식 박사와 한민대학교 이사장을 지낸 박정순 여사의 차남이기도 하다. 

이슈메이커 최야성 감독의 신작 ‘악녀 두 번 살다’는 (주)영화사얼굴에서 제작한다.
  • 언론 연락처
  • 무비야닷컴 
    홍보 책임자 
    대표이사 최성민 
    031-272-532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키스세븐 - www.kiss7.krCopyright © 키스세븐 | www.kiss7.kr. All rights reserved.
키스세븐 - www.kiss7.kr  상단으로
키스세븐 - www.kiss7.kr

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자 등록 이용약관 제휴/광고 문의 이용 안내 공지사항

키스세븐은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저작권 보호정책을 준수합니다.
키스세븐은 정보공유와 소통을 목적을 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